[데일리 이슈] 2023-08-30 오후 2:04:49

다가오는 완전 자율주행 시대... 정부, 자율주행 레벨4 상용화 추진 '속도'


정부가 2027년 완전 자율주행 상용화를 목표로 하는 국가전략기술 청사진을 공개했습니다.

 

2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가 국가전략기술 특별위원회(이하 전략기술 특위) 제3차 회의를 개최하고, 이차전지, 반도체·디스플레이, 첨단 모빌리티 등 3개 분야의 전략 로드맵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는데요. 

 

전략기술 특위는 세계적인 기술패권 경쟁 및 과학기술 정책의 안보화에 대응하기 위해 선정된 '12대 국가전략기술' 육성을 목표로 지난 4월 출범된 민·관합동 특별위원회입니다.

 

특히 정부는 첨단 모빌리티 분야 로드맵 중 하나로 자율주행 레벨 4(완전 자율주행) 상용화 및 고도화를 주요 과제로 선정했습니다. 이를 위해 기존 대비 10배 수준의 연산 성능(1,000TOPS)을 토대로 극한의 환경에서도 설명·제어가 가능한 고성능 자율주행 인공지능(AI) 및 컴퓨팅 기술을 확보한다는 계획입니다.

 

또한 글로벌 자동차 기업들의 소프트웨어 중심 전환(SDV)이 이뤄지고 있는 시점에서 표준·인증·보안체계 선점은 자율주행 시장의 기술 주도권 향배를 좌우할 가능성이 높다는 판단하에 자율주행 관련 안전기준, 보험·운행 제도, 시범운행 지구 등 제도 정비와 함께 국제안전기준 기반 인증 체계 확립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주영창 과기정통부 과학기술혁신본부장(국가전략기술 특위 위원장)은 "국가전략기술 육성의 핵심 방향은 임무중심적·전략적 연구개발 및 세계 수준의 핵심인재 양성으로, 이번 회의를 통해 전략기술 육성을 위한 세부적인 전략 수립이 본격화되었다"라며 "과학기술혁신본부는 국가전략기술육성특별법의 9월 본격 시행을 포함하여 앞으로 기술주권 확보를 위한 과학기술 정책 혁신과 수립·추진에 박차를 가하겠다"라고 전했습니다.